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의왕시 내손지역 (가칭) 내손동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립이 속도를 내고 있다.

2024년 3월 개교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의왕시 내손2동 내손 중고통합미래학교 설립 부지. 사진=의왕시청 


4일 의왕시에 따르면 내손동 중고통합운영학교는 의왕시의 내손2동 지역(의왕시 내손동 846-2 일원)에 설립예정이다.

중·고(각 12학급)를 통합한 것으로 미래의 다양한 학교체제 모델을 포함한 신개념 학교다.


부지면적은 1만4,000㎡이다. 

사업비는 총 600억여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부지는 시에서 무상임대로 지원한다.

건축은 경기도 교육청에서 추진한다.



의왕시 “미래 인재 양성과 교육복지 요람 신설작업, 이제 곧 본격화할 것”



의왕시는 4일 “내손동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립안이 4월30일 교육부-행안부 공동투자심사에서 조건부 통과했다”면서“이에 따라 의왕지역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립이 가속화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의왕시는 “공동투자심사결과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는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이 가능한 공간계획 수립, 타 지역과의 차별화된 계획 수립’을 부대 의견으로 조건부 통과 됐다”면서“이는 무리 없이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또 “앞으로 내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는 의왕시의 미래인재 양성과 교육복지의 요람으로 자리매김하여 교육 명품도시로 한발 더 나아가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의왕시와 경기도교육청은 2019년 10월부터 제반절차를 준비하여 올 초 교육부-행안부 공동투자 심사위원회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립안을 제출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이로써 내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신설작업이 이제 곧 본격화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89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