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과천시가 스마트도시 국제표준 인증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스마트도시 국제표준 인증은 영국표준협회(BSI)에서 스마트도시 사업 성과와 성숙도 면에서 세계적인 수준을 갖춘 도시에 부여하는 증서다.

인증기관은 BSI KOREA다. 

과천시는 이 협회 한국법인 대표로부터 인증서를 받았다. 


김종천 과천시장이 19일 BSI KOREA 측으로부터 스마트도시 국제표준 인증서를 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과천시청 


과천시는 “지난 2월 스마트도시 국제표준 (ISO 37106) 인증을 획득했다”면서 “그동안 코로나19 상황 등으로 미뤄져 왔던 인증서 수여식이 19일 오후 주한영국대사관에서 열렸다”고 밝혔다. 


과천시에 따르면 수여식에는 김종천 과천시장과 영국표준협회(BSI) 한국법인대표, 영국대사관 참사관 등이 참석했다. 


과천시는 “국제표준 인증을 받기 위한 평가 과정에서 리더십, 도시간 협업, 이해관계자 주도 서비스 혁신을 위한 권한 위임 등 3개 항목에서 4레벨 이상의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최종 심사 결과 레벨3 성숙도시 인증을 획득해 스마트도시 추진의 우수성을 대외적으로 입증했다”고 했다.


과천시는 특히 “김종천 과천시장이 스마트도시로의 전환을 위한 추진력을 발휘하고 스마트시티에 대한 이해도가 높으며, 스마트 도시 전담팀을 운영하고 있는데다 스마트도시 기술자문단, 사업협의회, 서울대공과대학, 명지대 스마트모빌리티 연구센터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협업하고 있다는 점에서 고득점을 획득했다”고 설명했다.


과천시에 따르면 과천시 CCTV관제센터를 기반으로 선진화된 CCTV를 방범 및 교통 서비스에 활용한 점, 광대역 자가통신망 구축, 과천시 모바일 앱 개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스마트클린 버스정류장, 스마트횡단보도 설치 등 사물인터넷과 지능형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도시 서비스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과천시는 국제인증을 기반으로 지속가능한 과천형 스마트도시 모델을 구축, 지속적인 평가와 재인증을 추진하는 등 세계적 수준의 경쟁력을 더욱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국제표준 인증 획득이 시민의 삶을 향상시킬 수 있는 미래지향적인 스마트도시로 나아가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과천시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하는 미래 신산업의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스마트도시 조성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8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