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주연, 박주리 과천시의원은 26일 이재명 대표 측근에 대한 검찰수사와 관련,  “윤석열 정권은 야당탄압을 중단하라”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사진)



두 시의원은 이날 과천시의회 청사 건물 계단에서 검찰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측근의 대선자금 수수의혹 수사와 관련, “검찰이 지난 19일 불법 정치자금 수사를 빌미로 더불어민주당 당사에 대한 전격 압수수색을 시도했다”면서 “윤석열 정권은 무자비한 야당탄압을 당장 중단하라”고 외쳤다.


두 시의원은 성명서에서 “지금 윤석열 정권은 경제위기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국민들과 위협받고 있는 한반도 평화를 위해 야당과 머리를 맞대도 부족할 판이다”라면서 “ 그러나 검찰과 감사원을 동원하여 전 정권 및 야당 대선후보 출신인 이재명 당대표의 흠집 내기에만 몰두하다 이제는 대한민국 제1야당 당사마저 침탈했다”고 주장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26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후원 및 제보 문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