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신계용 원팀’ 완료, 고금란 김기세 허정환 박재영 등 합류
  • 기사등록 2022-05-11 12:18:39
  • 기사수정 2022-05-11 15:04:41
기사수정
치열한 경선 경쟁자 허정환 고금란 김기세 박재영 차례로 만나...12일 오전 현충탑 참배 원팀 출범...신계용 “경거망동 않고 더 낮은 자세로 겸손할 것”

 


6·1 지방선거 과천시장 국민의힘 신계용 후보가 치열하게 싸운 경선 경쟁자들과 손을 맞잡고 ‘신계용 원팀’을 구성했다.

신계용 팀은 김현석 도의원 후보와 우윤화 시의원 후보 등과 12일 오전 9시 중앙공원 현충탑 참배를 하고 본격 선거전에 나선다.



신계용 후보가 캠프사무실에서 8일 허정환 예비후보와 만나 악수하고 있다. 신계용캠프 


신계용 후보가 9일 경선경쟁자였던 고금란 예비후보로부터 압도적 승리를 염원하는 작은 패널을 받고 있다.  신계용캠프 


신계용 후보가 10일 김기세 전 부시장과 만나 손을 맞잡고 있다. 신계용캠프 



신 후보는 국민의힘 과천시장 당내 경선에 출마해 치열한 경쟁을 펼친 고금란, 김기세, 허정환 예비후보와 8일부터 10일까지 캠프사무실에서 각각 만나 낙선을 위로하고 협력을 요청했다. 막바지 경선에 뛰어든 박재영 후보와는 11일 오후 만났다.


경쟁자들은 6월1일 본선거에 전폭적 협력을 약속했다. 

고금란 시의회 의장은 9일 오전 면담에서 “국민의힘 신계용, 과천의 힘 신계용 ‘제2의 도약 과천’을 위해 대선 이상 압승할 수 있도록 하나된 힘으로 워팀으로 갑니다” 라고 강조했다.


허정환 예비후보는 8일 "52% 라는 압도적인 지지율로 국민의힘 과천시장 후보로 공천 되신 것을 축하드리며 본선에서도 승리 하셔서 과천시의 발전에 힘써 주시길 바란다" 라고 덕담했다.  

김기세 예비후보는 10일 방문해 협력을 다짐했다.

 



신계용 과천시장 후보는 "경쟁후보들의 과천시민을 향한 비젼과 사랑을 잘 알기에 좋은 의견을 말씀 해 주시면 공약에 적용하겠다"라고 화답하고 김기세 전 과천시부시장 등 경선경쟁자들에게 공동선대위원장 직책을 맡기기로 했다.


신계용 후보는 “치열한 경선 과정에서 생긴 마음의 갈등을 치유하기 위해 있는 힘을 다할 것”이라며 “ 방심하거나 경거망동 하지 않고 더 낮은 자세로 겸손하게 행동해야 6월1일 본선에서 승리하고, 윤석열 대통령이 국가와 민족을 위해 일을 잘하는데 큰 힘이 될 수 있다”고 캠프 측 사람들에게 강조했다.



신계용 후보가 11일 오후 박재영 예비후보와 만나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 신계용캠프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183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후원 및 제보 문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