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과천시 으리으리한 집 ‘탑10’...과천동 (5) 문원동 (3), 주암동(2) 




과천시에서 최고가 집은 과천동 뒷골에 있다.

30일 과천시 2021 개별주택가격 결정가격(21년1월1일 기준)에 따르면 공시 결정가격이 53억1800만원이다.

지난해보다 공시가격이 5억9100만원 상승했다. 

지난해는 47억2700만원이었다.


우면산 숲아래에 있는 과천동 뒷골 소재 과천시 최고가 주택. 올해 공시 결정가격이 53억원이다. 사진=이슈게이트 


과천시 뒷골로에 있는 이 주택은 대지면적이 2324㎡으로 널찍하다. 

건물 연면적도 554㎡나 된다. 철근단독주택이다.


과천동 뒷골은 으리으리한 저택이 많다. 

공시가격으로 40억원이 넘어가는 주택이 모두 4채다. 

40억원 이상 공시자격 주택은 지난해 두 채에서 올해 4채로 늘었다. 

우면산 숲 아래 집집마다 조경이 잘 돼 있다. 


고가 주택 소유주는 기업인 등인 것으로 전해졌다.


공시가가 두 번째로 높은 고가 주택도 뒷골에 있다. 

대지면적이 1388 ㎡이고 건물연면적은 621㎡인 철근단독주택이다. 

공시가로 46억2100만원이다. 지난해 41억1500만원에서 5억600만원 상승했다.


세 번째 고가주택도 과천 뒷골에 있다.

 철근단독주택으로 대지면적 1730㎡ 건물면적 229㎡이다.

 공시가가 44억7700만원이다. 지난해 39억5500만원에서 5억 2200만원 올랐다. 


과천서 네 번째 고가 주택은 문원동에 있다.

 철근단독주택으로 대지 1507㎡에 건물면적 164㎡이다. 

 공시가가 42억 3600만원이다. 


5위는 주암동 벽돌단독 주택으로 대지 1453㎡에 건물면적 198㎡이다. 

지난해 39억3500만원에서 올해 41억7400만원으로 올랐다.



정호용 전 국방장관 사기막골 주택 공시가 36억원



전두환 전 대통령 친구이자 육군사관학교 11기 동기인 정호용(89) 전 국방장관의 과천시문원동 사기막골 주택은 7위로 랭크됐다. 


대지가 1468㎡, 집 면적은 255㎡(77평)다.

돌담장으로 둘러 싸여 있고 밖으로 청계산 등산로가 이어진다. 

공시가격은 36억3500만원이다. 지난해보다 300만원 올랐다.


과천시내 다른 고가 주택이 2~5억원 오른데 비해 상승률이 낮다. 

이에 대해 과천시 관계자는 "0.08% 상승했는데 당사자가 이의신청을 하거나 과천시에서 조정을 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그동안 많이 올라 상승률이 적을 수도 있다고 관계자는 덧붙였다.

 


과천시 문원동 사기막골 정호용 전 국방장관 집. 과천시 개별주택 공시가 '탑7'이다. 사진=이슈게이트 


과천시 개별주택 공시가격은 지난해에 비해 평균 11.2% 상승했다. 

그 전해는 7.14% 상승했다. 

과천시가 이날 고시한 과천시 개별주택은 모두 1635호다. 

과천시 개별주택 공시가격은 시세의 55%~56% 선인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8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