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종천시장, 국토위 의원들 만나 청사주택공급 문제 해결 설득
  • 기사등록 2021-04-28 19:00:54
  • 기사수정 2021-04-28 19:31:59
기사수정


김종천 과천시장이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의원들을 만나 청사 일대 주택 공급문제 해결을 위해 힘을 모아달라고 요청하고 설득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박영순, 장경태, 강준현, 홍기원 의원에게 문제 해결 위해 힘 모아달라 설득



28일 오전 코로나 19예방백신접종센터를 방문해 현장을 지휘했던 김종천 시장은 이날 낮엔 국회를 방문했다.

김 시장은 국토교통위원회 소속인 더불어민주당 박영순, 장경태, 강준현, 홍기원 의원을 여의도 국회에서 만났다. 

과천시는 "김 시장이 이들 국회국토위 소속 의원들에게 일일이 정부의 8.4 대책과 관련된 과천시민의 심정을 전달하며 힘을 모아달라고 요청했다"고 전했다.


28일 김종천 시장이 국회를 찾아가 박영순 민주당의원을 만나 정부의 청사일대 주택공급과 관련하여 과천시 대안을 설명하고 힘을 모아달라고 요청했다. 사진= 과천시청


김 시장, 청사 일대 교통요충지인 만큼 업무와 쇼핑, 공원 등 기반시설로 조성해야 



과천시에 따르면 김 시장은 "과천의 상징인 청사 유휴지를 주택으로 채우는 것은 과천시 도시 발전을 위한 것이 아니라 주택공급만을 목적으로 하는 정책"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과천시가 제시하는 대안은 청사 유휴지에 주택을 짓는 대신 과천과천지구와 도시 발전을 위해 개발이 필요한 지역에 주택을 공급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이 더불어민주당 장경태 의원을 만나 청사일대 주택건설과 관련하여 시민들의 뜻이 반영될 수 있도록 검토해달라고 했다. 사진= 과천시청

또한 김 시장이 "청사부지 일대는 기존 4호선 및 GTX-C노선, 과천~위례선 등 3개 철도노선의 환승역이 위치하게 될 교통의 요충지인 만큼, 국가와 도시 발전을 위한 종합병원 중심의 의료바이오클러스터 및 업무, 쇼핑, 공원 등의 기반시설로 조성하는 것이 과천시민 및 국민의 편의와 정부의 정책목표를 동시에 달성할 수 있는 최적의 방안이라는 것을 강조했다"고 밝혔다. 


28일 김종천 과천시장이 국회를 방문 국토위 홍기원의원을 만나 정부의 청사 일대 주택공급에 대한 과천시 대안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과천시청 


국토위 소속 의원들 " 과천시와 시민들 뜻이 반영되도록 국토부에 요구할 것" 



과천시는 "김 시장의 설명에 의원들은 과천시민의 입장을 이해했다"면서 "과천시와 시민의 뜻이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라고 국토부에 요구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고 전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청사 일대 주택공급 문제가 완전하게 마무리 될 때까지, 시민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해결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당, 정부 주요부처 등을 찾아다니며 설득작업을 계속하겠다”라고 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86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