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과천시는 7일  중앙동 주민센터 박보영 주무관과 열린민원과 홍지수 주무관을 1분기 '친절왕 공무원'으로 선정했다.

친절왕 공무원은 민원인의 칭찬 사례와 부서장의 추천 등의 과정을 통해 뽑는다. 

민원담당 공무원의 사기를 진작시키고 친절한 시민응대로 신뢰받는 시정을 구현하기 위한 조치다. 


왼쪽 박보영 주무관, 오른쪽은 홍지수 주무관. 가운데는 김종천 과천시장. 사진=과천시청


과천시에 따르면 중앙동 주민센터에 근무하는 박보영 주무관은 폭우, 태풍, 폭설 등 재난 상황에서 시민의 안전을 위해 솔선수범하여 재난복구에 참여하며 안전하고 행복한 중앙동을 만들기에 적극 동참했다.

 주민센터를 방문하는 민원인들이 제기하는 불편 사안에 대해 능동적이고 부드러운 자세로 해결해 나갔다는 평을 받는다.

또한 1단지 신축 아파트 입주에 따른 대량 전입신고 경험을 다른 동 업무 담당자와 공유해, 재건축에 따른 대량 전입신고 처리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 과천시민의 편의 증진에 기여했다고 과천시는 밝혔다.


과천시는 열린민원과에 근무하는 홍지수 주무관에 대해 “지적공부와 등기사항전부증명서의 일치 여부를 수시로 확인하여 정확한 소유권 변동자료 정리를 통한 개인의 재산권보호에 기여하고 있다”고 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친절왕으로 선정된 두 명의 직원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시민행정이 신속하고 친절히 처리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는 등 대민서비스 향상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75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