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지하철 5호선 연장 ‘하남선’ 전 구간이 27일 아침 개통될 예정이다.

이로써 하남선 끝자락인 하남검단산역에서 서울 상일동까지 10분, 천호역에서 환승 시 하남검단산역에서 서울 도심인 잠실역까지는 30분 내, 강남역까지는 50분 내에 진입이 가능하다.  

도 단위 광역지자체가 주체가 돼 발주부터 공사까지 도맡아 추진하는 광역철도사업은 이번 하남선이 첫 사례다.


자료=경기북도청제공 



‘하남선’은 기존 5호선 종착역인 서울시 강동구 상일동역에서부터 강일역, 미사역, 하남풍산역, 하남시청역을 거쳐 경기도 하남시 창우동 하남검단산역까지 총 7.7㎞를 연결하는 전철 노선이다.


이번은 2단계 구간이다. 

하남풍산역~하남검단산역 3㎞를 완공했다. 전 구간이 완전 개통됐다. 

지난 2015년 첫 삽을 뜬 이후 1단계 구간은 지난해 8월부터 운행 중이다. 상일동역~하남풍산역 4.7㎞가 1단계 구간이다. 


총 사업비로 국비 3,972억 원, 도비 833억 원 등 9,810억 원이 투입됐다.

차량은 8량 1편성으로 출퇴근시간에는 10분 내외, 평시에는 12~24분 간격으로 운행하며, 표정속도(역 정차시간을 포함한 속도)는 시속 약 40㎞이다.

운행시간은 하남검단산역 평일 출발 기준으로 오전 5시 30분부터 도착기준 다음날 오전 0시 06분까지 운행할 예정이다.

기본요금은 교통카드 기준 일반 1,250원, 청소년 720원, 어린이 450원이다.

경기도는 향후 역사(驛舍)를 주변지역(한강, 조정경기장, 쇼핑몰, 미사가로수길 등)과 연계해 랜드마크화 하는 한편, ‘풍산역 썬큰광장’ 같은 공연장 또는 디지털미술관 등의 생활문화 특화시설을 만들어 운영하겠다는 구상이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66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