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LH, 과천우정병원 분양가 2733만원 심사서류 접수 - 과천시 “내부 검토 거쳐 신속히 분심위 소집 방침”
  • 기사등록 2021-02-19 18:37:46
  • 기사수정 2021-03-02 17:09:32
기사수정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과천우정병원 공동주택 분양가 심사서류를 접수했다. 

이로써 지난해 3월 이후 분양가 산정 진통으로 1년 가까이 공사가 중단된 과천우정병원 공동주택 사업은 곧 활기를 띌 것으로 보인다.


굳게 닫힌 공사장 문이 이제 열리나. 사진은 과천우정병원 공동주택 공사현장. 



과천시는 내부검토 작업을 거쳐 조만간 분양가상한가격심사위를 소집할 방침이다.

19일 과천시에 따르면 LH가 신청한 3.3㎡당 분양가는 2733만원이다. 

이 액수는 지난해 9월 결정된 과천지정타 3개 블록 아파트 분양가보다 330~360만원가량 높다. 


이 분양가가 과천분양가심사위에서 그대로 받아들여질지는 미지수다. 

과천시는 2600만원 후반대까지 생각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동안 양 측은 1년 이상 분양가 액수를 놓고 줄다리기를 해왔다. 

과천시는  택지비 산정에 매몰비용을 반영해달라는 과천개발 측 요구에 대해 ‘과천우정병원의 특수성’을 인정한 것으로 보인다.


LH는 이 심사서류를 최근 과천시에 제출했다.

과천시와 LH 관계자는 설 전인 지난 9일 대면접촉을 가진데 이어 서류를 접수했다.


과천시는 분양가 심사일정에 대해 “내부검토를 거친 뒤 분양을 기다리는 시민들을 위해 최대한 빨리 일정을 잡아 심사한다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과천시 갈현동 641에 있는 우정병원 정비사업은 174가구(59㎡·84㎡) 규모의 아파트를 지어 과천시민에게 분양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52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