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기상청은 과천지역에 ”17일 오후 6시쯤부터 1cm 미만의 눈이 내리겠다“고 이날 에보했다.

눈은 자정까지 조금씩 내리다 18일 자정부터 새벽 6시 사이 많게는 4cm까지 내릴 것으로기상청은 내다봤다. 


과천지역에 17일 오후부터 다시 눈이 내릴 것이라고 기상청이 이날 예보했다. 사진은 지난 12일 오후 폭설이 내려 제설차와 차량으로 밀리는 과천 중앙로 모습. 사진=이슈게이트 


과천지역 눈은 18일 오후 3시쯤 그칠 것으로 보인다.

과천지역 날씨는 18일 오후부터 추워지기 시작, 19일 새벽엔 영하 13도까지 떨어지고 바람까지 세게 부는 최강한파가 몰아닥칠 것으로 예보됐다.

17일부터 19일 사이에 기온변화가 매우 클 것으로 예상돼 면역력 저하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기상청은 17일 오후 서울과 수도권 강설량에 대해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서부는 이날 오후 3시부터 눈이 내리기 시작해 오후 6시 이후 차차 내륙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예보했다.

예상 적설량은 17일 경기 동부와 강원도(동해안 제외), 충북 북부 5∼10㎝(많은 곳 15㎝ 이상), 18일 수도권, 충남권, 전북 내륙, 경북 북부 2∼7㎝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936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