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미중 갈등이 악화일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이 29일(현지시간)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강행 처리에 맞서 홍콩에 대한 관세 및 여행구역 특별지위 박탈 등 전방위 보복조치를 발표했다. 

 "홍콩을 특별대우하는 정책 면제를 제거하는 절차를 시작하도록 내 행정부에 지시했다"고 했다.  아울러 "미국은 홍콩의 자치권 침해에 직접 또는 간접적으로 관여한 중국과 홍콩 관계자들을 제재하기 위해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중국 수뇌부에 대한 제재도 예고했다.

이와 함께 "중국의 국가안보 장치로 인해 감시 및 처벌 위험이 증대된 상황을 반영해 국무부가 중국에 대한 여행 주의보를 발표하도록 지시했다"고 했다.

나아가 중국의 산업기술 탈취 문제를 지적한 뒤 "나는 오늘 우리나라의 중요한 대학 연구를 더 잘 담보하고 잠재적 안보위협인 중국으로부터 외국 국적자의 입국을 중지하기 위한 포고문을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미국내 중국인 대학원 유학생 추방을 의미한다고 미국언론들은 전했다.

그는 아울러 미국의 금융 시스템을 보호할 조처를 하겠다며 미국 투자자 보호를 위해 미국 주식시장에 상장된 중국 기업의 다른 관행을 연구하도록 지시했다며 미국상장 중국기업들에 대한 제재도 시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친중국이라는 이유로 세계보건기구(WHO) 탈퇴도 공식 선언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803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