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김종천 시장은 27일 관내 아파트 경비원들과 만나 애로사항을 들었다고 과천시가 28일 밝혔다. 

 

과천시는 최근 서울의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경비원에 대한 입주민 갑질 사태와 관련하여, 관내 아파트 경비원과 진솔한 대화를 나누기 위해 마련된 자리라고 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이 27일 오후 과천시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아파트 경비원 간담회에서 마이크를 잡고 발언하고 있다. 사진=과천시청 


 과천시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관내 아파트 단지 6곳의 경비원 12명이 참석했다.

 시장과 경비원들은 일과와 근무환경, 경험담 및 애로사항 등을 듣고 말했다.


  김종천 시장은 “경비원 여러분의 수고 덕분에 아파트 주민 나아가 우리 시민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거주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또 “모두가 이 사회의 일원으로 함께 더불어 살아간다는 것을 항상 생각해야 한다”면서 “앞으로 경비원에 대한 처우와 근무환경이 개선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한 경비원은 “20년이 넘는 근무기간 동안 시장 간담회에 참석해보기는 처음이다. 시장이 이렇게 관심을 보여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를 했다고 과천시는 전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802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