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주민등록지-실거주지 불일치 해소 위해 ... 비대면-디지털 조사 방식 새롭게 도입



과천시는 지난 6일부터 행정안전부 주관의 ‘2022년 주민등록 사실조사’에 착수해 오는 12월 26일까지 조사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주민등록사항과 실제 거주사실을 확인해 국가나 지방자치단체의 정책 수립의 밑바탕이 되는 주민등록 통계의 정확성을 제고하기 위한 것이다. 

조사는 통장 또는 동 주민센터 담당 공무원이 거주지에 방문하거나 조사 대상자에게 전화를 거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과천시는 올해 주민등록 사실조사에서 자세한 조사가 필요한 세대를 ‘중점 조사 대상 세대’로 선정하고 강화된 거주 확인을 실시한다.

중점 조사 대상 세대는 복지 취약계층, 사망 의심자, 장기결석 및 학령기 미취학 아동을 포함한 세대로, 원칙상 반드시 방문 조사를 받게 된다. 


조사 결과 주민등록사항을 고칠 필요가 있다면, 지방자치단체가 최고·공고 절차를 거쳐 주민등록 사항을 직권으로 수정하게 된다.


이번 조사부터는 비대면 디지털 조사 방식이 새롭게 도입되는데, 이달 23일까지 대상자가 주민등록지에서 ‘정부24’ 앱에 접속해 사실조사 사항을 응답하면 된다. 비대면 디지털 조사방식에 참여했더라도 유선 조사는 보조적으로 진행된다. 

김영숙 과천시 열린민원과장은 “코로나19 이후 전국적으로 실시되는 가운데, 비대면 디지털 사실조사가 새롭게 도입되는 ‘2022년 주민등록 사실조사’에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25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후원 및 제보 문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