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대우건설이 평촌 초원한양 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에 제시한 '푸르지오 르 디아망' 투시도. 대우건설 

 


경기도 안양시 '평촌초원한양아파트 리모델링사업' 시공자로 대우건설이 선정됐다. 

초원한양아파트리모델링사업 조합원들은 18일 오후 평촌교회에서 총회를 열었다.


대우건설은 단독입찰했으며, 총 공사비 3천200억원을 제안했다. 

또 아파트 외관을 커튼월룩과 고급 외장재로 선보일 것이라고 제안했다.

단지명은 '푸르지오 르 디아망'으로 제시됐다.


이번 평촌 초원 한양 아파트는 대우건설이 1기 신도시에서 수주한 첫 리모델링 사업이다. 


평촌초원한양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은 추가로 한 동을 새로 짓고 수평 증축을 통해 기존 지하 1층, 지상 23층 아파트 870가구를 지하 3층, 지상 26층, 1천가구로 확장하게 된다.

 

 이 아파트는 1993년 11월 준공됐다. 준공 후 28년 경과됐다.

용적률은 기존 209%인데 300% 정도로 확장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일반분양 세대수는 130세대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201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후원 및 제보 문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