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경기도과천시 소재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이슈게이트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가 재산을 축소신고했다고 민주당이 제기한 이의제기에 대해 30일 16억원1700만원 가량의 재산을 축소해 신고했다며 선관위 홈페이지에 공고했다. 

민주당은 지난 25일 이의제기서를 제출했다.


선관위는 공고를 통해 김 후보 배우자가 빌딩 가액(토지가액 포함)을 173억6194만3천원으로 기재해야 하지만 158억6785만5천원으로 써냈다고 지적했다. 

또 배우자의 증권 가액도 9억6천34만5천원으로 기재했어야 하지만 계좌 일부를 누락해 8억3천665만5천원으로 써냈다고 공고했다. 


선관위는 이어 지난 23일 경기도선거방송토론회 주관 경기지사 후보자 토론회에서 김 후보가 배우자 건물 지분에 대해 “4분의 1이 아니고 8분의 1”이라고 한 데 대해서도 “재산신고서에 기재한 것(8분의 2)과 다르게 발언했다”고 결정했다.


이에 따라 6월1일 본투표일 경기도 31개 시·군 모든 투표소에는 김 후보가 재산을 과소신고했다는 공고문이 붙는다.

 



김은혜 재산신고액 225억원 ...납세액 24억원 


김은혜 후보자는 선관위 재산신고에서 배우자 유모 변호사의 재산을 211억2616만원이라고 신고했다. 

부동산은 강남 대치동 연립주택, 대치동 15층 건물의 지분 8분의2이다. 

김 후보 본인 재산은 13억2890만원을 신고, 부부 재산은 225억여원이다.

납세액은 24억3449만원. 후보자가 1억1959만원, 배우자가 23억1489만원이다. 


김동연 후보 재산신고액은 40억5354만원이다. 

본인이 23억8천여만원, 배우자가 15억6천여만원이다. 

납세액은 6100만원. 후보자가 5245만원, 배우자가 854만원이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193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후원 및 제보 문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