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불어민주당이 16일 '성 비위' 의혹을 받는 박완주 의원을 제명했다.  


16일 당에서 제명된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 



  민주당은 이날 오전 의원총회를 열어 박 의원에 대한 제명안을 의결했다고 오영환 원내대변인이 의총 후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오 원내대변인은 "표결은 하지 않았다"며 "일부 절차에 대한 이의제기는 있었지만 최종 가결에는 반대하지 않았기에 제명 자체는 만장일치로 통과됐다고 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일부 의원은 "박 의원의 제명 이전에 성 비위 사건의 구체적 내용을 알아야 한다"며 "최소한의 의원이 출석한 가운데 소명 절차가 있어야 하는 것 아니냐"고 질문했다.  

  다만 이에 대해 의총에 불참하고 제명을 받아들이겠다는 박 의원의 입장을 다른 의원이 확인해주는 수준에서 이에 대한 답변이 이뤄졌다고 오 원내대변인은 전했다. 


   민주당은 앞서 지난 12일 비상대책위원회 회의를 거쳐 박 의원에 대한 제명을 결정했다.

   소속 국회의원의 제명을 완료하려면 의원총회에서의 의결이 필요하다고 규정한 정당법에 따라 이날 후속 절차를 완료했다.  


  박 의원에 대한 제명 절차가 완료됨에 따라 민주당의 의석 수는 168석에서 167석으로 줄게 됐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186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후원 및 제보 문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