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연일 2천명 안팎이 쏟아지는 가운데 수도권 유행이 심각해지고 있다.

    

 19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 2천8명보다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가 전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중간 집계한 신규 확진자는 총 1천911명이다. 직전일 같은 시간의 1천898명보다 13명 많았다. 


지난 7월 초 수도권을 중심으로 시작된 4차 대유행은 두 달 2주째 지속되고 있다. 

하루 확진자는 지난 7월 7일(1천211명) 이후 73일 연속 네 자릿수를 잇고 있다.

오늘로 74일째가 된다.



과천시 확진자도 연일 발생하면서 지난 1주일 동안 13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

지난 11일부터 17일까지 1주일간 과천시에서 343번~355번 확진자가 나왔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056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