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국민의힘 대선후보 예비경선에서 박진 의원, 장성민 전 의원, 장기표 김해시을 당협위원장이 탈락했다.


국민의힘 선관위는 15일 여론조사 결과 이같이 세명의 예비후보가 컷오프되고 윤석열 전 검찰총장, 홍준표 의원, 유승민 전 의원, 최재형 전 감사원장, 원희룡 전 제주지사, 하태경 의원, 황교안 전 총리, 안상수 전 인천시장이 1차 경선을 통과했다고 발표했다.


1차 경선을 통과한 국민의힘 대선예비후보. 사진=연합뉴스 


1차 컷오프는 13~14일 이틀간 당원 20%와 일반 국민 80% 비율로 각각 2천 명 표본조사로 진행됐다.

선관위는 후보별 순위와 득표율은 따로 공개하지 않았다.


2차 경선은 다음달 8일 발표된다. 

당원 30% 국민 70% 투표를 통해 8명에서 4명으로 추릴 계획이다.


16일 방송토론이 시작된다. 2차경선까지 총 6차례의 토론이 예정돼 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05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