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최대호 안양시장이 “안양천 국가정원 지정을 위해 지자체간 힘을 모으자”고 주장했다.

최 시장은 31 일 화상으로 진행된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행정협의회 창립총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31일 안양천 명소화 창립총회에 참석한 최대호 안양시장. 


최 시장은 이날 총회에서 안양천이 국가정원으로 지정받게 되면 정원관광 활성화와 도시브랜드 제고는 물론, 미래가치를 드높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역경제 활성화와 관광산업 발전, 환경보전, 시민휴식과 치유 및 문화 소통공간으로도 크게 각광받을 것임을 전망했다.


아울러 최 시장은 “우리시는 1980 년대 산업화와 도시화 과정에서 오염된 안양천을 2001년부터 시작된 안양천살리기 사업을 통해 생태하천으로 복원한 경험이 있다”며 이번 행정협의회 출범을 기회로 안양천이 다양한 생물과 시민들이 공존하는 대표적인 생태하천이자 휴식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힘을 합치자고 말했다.



8개 지자체장 31 일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행정협의회 창립




안양천명소화 창립총회는 최 시장을 포함해 광명·군포·의왕시장과 구로·금천·영등포·양천구청장 등 경기·서울시 8 개 지자체장들로 구성됐다.

모두 안양천을 관할하는 지역의 단체장들로 금년  5 월 11 일 구로구 초화원에 모여 안양천을 세계적 힐링명소로 가꾸는데 공동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날 창립총회는 협약 후 첫 번째로 갖는 모임 이었다 .


이날 행정협의회에서는  ▲안양천 명소화 ․고도화사업 협약서 내용 이행  ▲안양천 국가정원 등록 추진  ▲중앙정부 등의 예산확보  ▲공공사업 발굴 및 협력방안 마련  ▲주민참여 및 홍보사업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

안양시는 창립총회에서 확정된 규약에 대해 시의회의 의결을 거쳐 고시할 예정이다 .



이 성 구로구청장 행정협의회 초대 회장 추대 



이날 창립총회에서 이 성 구로구청장이 안양천명소화 고도화 행정협의회 초대 회장에 추대됐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046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