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26일 성명서를 내 김종천 과천시장의 청사유휴지 활용방안 지지 입장을 밝힌 과천회 김성훈 회장.  사진=과천회

 

과천회(김성훈 회장)는 26일 “주민소환투표에서 어려움을 극복하고 다시 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김종천 과천시장께 박수를 보낸다”는 지지성명서를 발표했다. 

과천회는 특히 “ 청사 유휴지 활용 방안은 (김 시장이) 시민의 의견을 모아 시민이 원하는 방향으로 추진해 주실 것을 믿고 이를 지지하겠다”고 지지입장을 밝혔다. 


과천회는 성명서에서 “ 6월 30일 과천시장 주민소환 투표가 투표율 미달로 무산되었다. 우리는 주민소환 운동이 진행되는 기간 동안 과천시의 앞날을 마음속 깊이 걱정하는 시민들과 함께 힘든 시기를 보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 (김 시장이) 이소영 국회의원과 함께 국회와 정부 관계자 등을 끊임없이 만나 청사유휴부지의 대안을 제시하고 설득하여 청사유휴지에 주택건설을 막아낸 것이 주민소환 투표율 미달이라는 결과를 맺었다”고 주장했다.


성명서는 “ 지금 우리 과천시는 자족도시로 성장하기 위한 중요한 순간에 서 있다”면서 시민화합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제 우리는 서로 다른 입장을 넘어서서 온 시민이 하나가 되어 우리시의 발전을 위한 새로운 길을 열고 있으며 또 열어야만 한다"며 "이는 오직 시민 모두가 화합해야만 가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과천회는 김종천 과천시장을 향해 “ 많은 시민들의 이야기에 더욱 귀 기울이고 더욱 꼼꼼히 살피는 시정 운영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과천회는 이날 ‘과천회 외 지역사회단체 일동’명의로 성명서를 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103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