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계란은 영양을 고루 갖춘 완전식품으로 알려져 있는데다 간편하게 다양한 요리를 즐길 수 있어 많이 애용한다. 하지만 최근에 노른자에 있는 콜레스테롤이 성인병의 원인이 된다 하여 많이 먹기를 꺼린다. 계란을 하루에 몇 개까지 먹어도 될까?



건강한 사람은 계란 몇 개를 먹어도 상관없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텍사스 공대 비만과 대사건강 랩이 최근 계란을 다양한 방법으로 요리해 먹더라도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를 높여 혈관 건강에 해로운 포화지방의 섭취가 특별히 더 늘어나진 않는다고 미국 의학 전문지 `메디컬 익스프레스에 발표했다. 


연구팀은 최근 성인 48명을 대상으로 두 가지 실험을 진행했다. 


첫 번째 실험은 참가자들이 스스로 선택한 방식으로 계란을 조리해 먹었다. 이들은 매끼 음식 섭취 직전과 종료 후에 어떤 음식을 먹었는지 음식 사진을 찍어 보내 먹은 음식의 양과 종류를 파악했다.
사진으로 참가자가 먹은 음식의 양과 종류를 분석한 결과 연구진은 계란을 먹는다고 해서 포화 지방을 더 많이 섭취하는 것은 아니란 사실을 알아냈다. 계란을 먹으면서 포화 지방 함량이 높은 식품을 함께 섭취하는 경우는 그리 많지 않다는 것이다. 


두 번째 실험은 계란 섭취가 혈당 수치를 악화시키는지를 알기 위해 참가자를 무작위로 네 그룹으로 나눈 뒤 이들에게 네 종류의 아침 식사(스크램블 에그를 곁들인 아침 식사, 포화 지방을 포함한 아침 식사, 포화 지방과 스크램블 에그, 일반 아침식사)를 제공했다. 


네 그룹 모두 같은 칼로리와 동일한 양의 지방·탄수화물·단백질을 섭취했다. 그 결과 계란을 먹는 것이 혈당 수치에 악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밝혀졌다. 


계란을 많이 먹는 사람과 적게 먹는 사람만을 대상으로 한 추가 분석에서도 두 그룹 간 혈당 수치 차이는 없었다. 


연구를 이끈 다나세카라 연구원은 “건강한 인간에겐 계란 섭취 한계가 없다”며 “계란은 최고급 단백질의 훌륭한 공급원”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637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