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학교건물 증개축 기부채납 문제로 학부모들이 집단시위를 벌이는 등 여름을 뜨겁게 보낸 과천초가 문화 예술 소양을 뽐내는 ‘게릴라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과천초는 21일 안양과천교육지원청 홈페이지에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이에 따르면 과천초등학교(교장 김진숙) 학생자치회와 방송부 학생들이 학생들의 끼를 뽐내는 게릴라 콘서트를 기획해 21일에 이어 23일까지 3일간 아침 등굣길 30분 동안 진행한다. 



학생들은 그간 갈고 닦은 노래, 댄스, 악기연주, 마술, 무술 등의 실력을 선보인다.

김진숙 교장은 “게릴라 콘서트를 통해 학생 개인의 소질을 계발 하고, 다른 친구들 앞에서 소개하는 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자신감과 진취감이 고취되고 역량을 펼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과천초 측은 “게릴라 콘서트 첫날, 우크렐레 연주를 한 2학년 신승호 학생이 ‘게릴라 콘서트에 참가하기 위해 많은 연습을 했어요. 준비한 만큼 보여줄 수 있어서 뿌듯했습니다. 우크렐레로 <바람이 불어오는 곳>을 연주할 때 친구들이 박수도 쳐주고, 노래를 따라 불러 줘서 신이 났어요. 내년에도 게릴라 콘서트가 열린다면 다시 한 번 참여하고 싶어요’라고 소감을 밝혔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63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