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과천시가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분위기 조성에 나선다.


과천시는 오는 18일 별양동 우물터 일원과 중앙동 상점가 내에 있는 공공주차장(중앙동 40-14)에서 ‘과천 중심상권 어울림 한마당’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지역 상권에 대한 시민의 관심을 제고하고, 지역 내 소상공인의 사기를 북돋아 주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과천 지역 내 상인회 4곳(과천상점가, 중앙동상점가, 새서울프라자, 제일쇼핑)이 협력하여 참여한다. 


별양동 우물터 일원에서는 새서울프라자, 제일쇼핑의 지역 상점가 물건을 판매하는 부스가 12시부터 20시까지 운영된다. 오후 12시부터는 신나, 여성 듀오 Clay, 미스트롯 김나희 등 가수들의 공연도 이어진다.


별양동 우물터


과천을 대표하는 가수 신나의 공연에 이어 3시부터 야외노래교실도 열린다. 관객이 함께 노래를 부르면서 참여할 수 있다. 저녁에는 미스트롯에 출연한 개그우먼 출신 가수 김나희가 초대가수로 축하 공연을 한다. 


특히, 과천 상인들이 직접 무대에 올라 가게를 홍보하는 ‘과천상인 1분 마케팅’과 시민들이 참여하는 ‘과천 노래자랑’도 열려 행사의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벌룬 퍼포먼스와 지역 내 평생학습동아리의 줄동이 악동이 공연도 펼쳐진다.



중앙동 상점가 내 공공주차장 일원에서는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1시 30분까지 버스킹 공연이 진행된다.


중앙동 상점가 내 공공주차장 


김종천 과천시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더욱 많은 시민 여러분께서 우리 지역 내 상권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가져주시기를 바란다. 시에서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과천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김종천 과천시장이 정부과천청사를 방문해 지역 상권의 활성화를 위해 지역 내 상점과 지역화폐 ‘과천토리’를 적극적으로 이용해달라고 요청한바 있다.


또한 지역화폐 마케터들이 관내 기업체에 방문하여 직원들이 지역화폐 구입을 통해 과천지역 내에서 소비생활을 하도록 협조를 요청하는 등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63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