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경기적십자 봉사회 안양지구협의회가 15일 만안 평생교육센터에서 이웃사랑 반찬나누기 행사를 가졌다. 안양지구협의회원들은 이날 직접 반찬을 만들어 취약계층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반찬나누기 행사는 2002년부터 시작해 17년째를 맞았다고 한다.

 만들어진 반찬은 관내 만65세 이상 독거노인, 노인세대, 장애우 및 기타 위기가정 등 107세대에게 전해지고 있다.

이 활동은 적십자봉사회 자체사업비와 안양시보조금으로 매주 화요일마다 실시되고 있다.

안양지구협의회 정미숙 회장은 “우리주변의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매주 80여명이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적십자봉사원으로서 자긍심과 보람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ssuegate.com/news/view.php?idx=63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